공항직원이 공개하는 비행기 수화물에 허용되지 않는 놀라운 물건 10가지

최근 '뭉쳐야뜬다'에 초대된 게스트 정재형이 패키지 여행에서 '서핑보드'를 여행 짐으로 챙기는 일반적이지 않은 모습에 제작진과 출연진 모두가 난색을 표현했었는데요. 보편적으로 기내에 일정량의 액체를 금하고 있는데 이와는 별개로 비행기 내에 반입이 허용되지 않는 놀라운 품목이 있어 소개합니다. 이름하여 "공항직원이 공개하는 비행기 수화물에 허용되지 않는 놀라운 물건 10가지" 입니다.

01. 텐트 팩(못)

뮤직 페스티벌에 가시나요? 캠핑이요? 텐트 펙을 기내 수화물에 넣지 말아야 합니다. 수화물 검사에서 차가운 눈쌀을 맞이하기에 딱인데요. 이런 물건이 수화물에 발견되는 경우 압수를 당하게 됩니다.


02. 여러 개의 담배 라이터

공식적으로 수화물에는 본인이나 다른 승객들에게 피해를 줄 수 있는 물건은 휴대해서는 안됩니다. 그러나 라이터를 가지고 탈 수 있는데요. 한 개 이상은 안됩니다. 안전상의 문제로 담배 라이터도 허용이 되지 않는 품목 중 하나입니다.

03. 수프

규칙은 규칙입니다. 1인분의 닭고기와 버섯이 포함된 수프 같은 액체가 라이터보다 동료 승객의 안전을 위협할 수 있습니다. 100ml가 넘는 액체, 마스카라, 크림, 물 등에도 적용됩니다. 수프를 간식으로 먹고싶다면 뜨거운 물에 바로 섞어서 먹을 수 있는 것으로 편하게 준비하세요.


04. 향수 큰 병

향수를 분할해서 작은 용기에 나누면 된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용기가 없이 보관하는 경우 투명하면서 밀봉이 가능한 봉투에 보관해야 합니다. 최대 20cm x 20cm의 사이즈가 허락됩니다.


05. 의약품

여행날 아프다면 그만큼 괴로운 것이 없죠. 장거리 여행인 경우 의약품을 여러가지 챙기는 것이 좋은데요. 다만, 100ml 이상의 물건은 가져갈 수 없습니다. 알약의 경우 7일간의 알약 상자를 사용하여 공항 보안 담당자가 쉽게 볼 수 있도록 하세요.

06. 배드민턴 라켓

나라마다 차이는 있지만 스포츠 장비는 기내에 반입시 부정적입니다. 이것은 때론 무기가 될 수 있는 여지가 있기 때문인데요. 무술 도구의 경우 체크인을 하면 괜찮습니다. 그러나 기내에 반입되는 수화물에는 제외시켜야 합니다.


07. 낚싯대

낚시를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여행가서도 낚시를 하고 싶은 유혹을 이겨내기 어려울텐데요. 여행지에 따라서 낚시에 최적의 장소를 만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 물건도 기내 수화물에는 반드시 제외시켜야 합니다.


08. 공구류

배관공이거나 기술직인 경우 항상 공구를 내 몸과 같이 생각하는 분들이 계신데요. 스크류 드라이버, 스패너, 펜치, 톱, 드릴 등과 같은 공구는 기내 반입 금지 품목입니다. 즐거운 여행길에 난처한 상황에 빠지지 않도록 체크하세요.



09. 과산화수소

최루 가스는 혈액 및 소화기까지 '화학 물질 및 독성 물질'로 감염시키는 매우 안 좋은 것입니다. 여기에는 과산화수소도 포함됩니다. 만약 여행중에 즐겁게 머리카락을 탈색할 계획이라면 출발전에 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10. 폭죽

여행중 밤에 폭죽을 터뜨리면 시끄럽긴 하지만 추억의 한 페이지를 장식하기에 훌륭한 소품임에는 틀림없습니다. 그렇지만, 폭죽은 기내 반입 수화물에서 반드시 제외시켜야 합니다. 혹, 이것을 휴대했다가 출입에 문제가 생길 수 있습니다.



♡공감이 많아지면 더 좋은 글이 나와요.
♡공감은 로그인하지 않아도 누를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