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다가도 벌떡 일어나는 엄마표 김치볶음밥 레시피

안녕하세요. 스마트정보에요~ 추워진 겨울 거창한 요리를 하기도 번거롭고 그렇다고 외식하기도 힘들때 엄마표 김치볶음밥 어떠신가요? 파기름으로 한층 더 맛을 낸 김치볶음밥을 만들어볼게요^^


파기름으로 감칠맛을 더한

김치볶음밥을 본격적으로 시작합니다.


우선 김치를 잘게 썰어요. (먹다 남은 김치를 이용하셔도 되요)

그리고 집에 있는 햄종류나 고기짜투리, 파를  잘게 썰어 준비해요.

전 미역국 끓이고 남겨둔 소고기를 조금 넣었어요.


이제 후라이팬에 카놀라유(집에있는 기름사용하심되요.)를 넉넉하게 두르고,

바로 썰어둔 파를 듬뿍 넣어 파기름을 만들어 주세요.

Tip : 이때 파는 푸른 잎보다 흰색 뿌리 부분을 사용해야

파향이 많이 베인 맛있는 파기름이 된답니다.


싱싱한 파가 익으면서 노릇하게 색깔이 변할 때 고기나 햄을 넣고

볶아서 같이 익혀주세요.


향긋하고 맛있는 파기름이 고기나 햄의 잡냄새를 없애주면서

다익을때쯤, 잘게 썰어둔 김치를 넣어 같이 휘리릭!!


김치가 투명하게 익었을 때, 밥을 넣어 같이 어울리도록 볶아주세요.

밥알을 누르면서 볶으면 볶음밥의 식감이 떨어진다는 사실-


Tip : 뭉쳐져 있는 밥을 흩어지게 해서 파기름이나 다른 재료들과 섞어주는 기분으로!


마지막으로 굴소스 조금넣어주시고  간은 남은 김치 국물을 넣어서  식성에 맞게 조절하세요.

(굴소스 많이 넣으면 김치볶음밥의 개운함이 덜하고 느끼해질수있어요.)

참기름 조금 넣어서 마무리하심 완성


식성에 따라 계란후라이 를 한 개해서 같이먹으면 든든한 한끼가 된답니다^^

자다가도 벌떡 일어나는 엄마표 김치볶음밥 이였어요.

♡공감이 많아지면 더 좋은 글이 나와요.
♡공감은 로그인하지 않아도 누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