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서 난리난 엽기떡볶이와 명랑핫도그의 신박한 만남

 

처음에 먹어보고

이거 사람먹는 음식

맞냐고 울었던

동대문 엽기떡볶이.

이상하게 한번씩 생각나는

마성의 맛이에요.

 

엽떡은 앙은 많은데

사실 혼자먹기엔

비싼게 흠이에요.


근데, 방문포장하면

2인분 9000원이라는

꿀정보를 들었어요.

 

거기에 바싹하면서도

큰 소세지가 일품인

명랑핫도그까지 더하면

입안의 오케스트라 향연이라고

요즘 난리이길래

저도 한번 먹어봤어요.

 

과연 그 맛 어떨까요?!

 

 

이 조합 만드는데에

 

우선 엽기떡볶이 방문포장해서 9000원

명랑핫도그 점보 1500원

명랑핫도그 오리지널 1000원

 총 11500원 들었어요.

 

 

엽떡 주먹밥과 통모짜렐라핫도그는

일행이 먹는다고 따로 추가한 메뉴.

 

 

우선 엽떡!

다들 아시는 그 엽떡!

전 매운거 못먹어서 보통으로 했어요.

그래도 제 입엔 매워요 주륵주륵

 

 

엽떡은 이상하게 떡보다 오뎅이 더

맛있는건 저뿐인가요?!

먹을때마다 오뎅부족현상에

시달려요.

 

 

명랑핫도그!

오리지널과 점보 넣었어요.

사실 점보를 더좋아하는데

어떤 맛이 날지 몰라 둘다 구매.

 

 

뭐가 점보일까요?!

 

그냥 먹기엔 점보가 튀김옷도 얇고

소세지도 더 커요. 500원차이.

 

명랑에서

설탕뿌려드릴까요?

물어보면

무조건 네!네!네!

 

꼭 뿌려오고, 케찹은 따로 챙겨달라하세요.

핫도그의 설탕이 엽떡소스와 합쳐져서

단짠의 케미도 더 커지고,

매운맛도 중화되요.

 

 

자, 핫도그 가위로 썰어서

챡챡챡 올려주세요.

 

어떤분들은 핫도그 잘라서

찍먹하는 분들도있고,

어떤분들은 다 넣어먹는

분들있고 나뉘던데

 

제가 둘 다 해본결과,

 

다 넣어드세요.

 

 

설탕과 엽떡의 매운 맛과

소시지의 식감에 바삭한 튀김옷까지

합쳐져서 비로소

미친 단짠이 완성되요.

 

따로 찍먹해서 먹으니

케챱대신 소스뿌려서 먹는맛?!

맛있지만 소스가 안베여서그런지

조합이란 느낌이 안들어요.

 

 

섞어서 떡과 핫도그랑 한입 아~

엽떡에 들어있는

비엔나소시지 맛있잖아요.


조금 들어가서

항상 젓가락으로 찾아헤매던

그 소세지를 이젠

넉넉하게 더 맛잇게 먹는 느낌이에요.

 

핫도그의 두껍한 소시지와

바싹한 설탕빵에 쌓여있는걸,,

찍어먹느니 세상 맛있어요.

 

 

싹둑싹둑 잘라넣은 핫도그들이

차츰 엽떡소스에 베이면서

소스국물이 베여드니까

대박 촉촉해지고,

그것또한 식감 너무 좋아요.

 

명랑핫도그가

원래 핫도그치고도 쫄깃한데

떡볶이와 함께하니 핵쫄깃 왕쫄깃함.

쫀득한 큰떡먹는 느낌.

 

 

욕심내서 엽떡안 비엔나와 오뎅이랑

명랑까지 입에 구겨넣으니

입안가득 꾸르맛.

 

역시 소시지는 핫도그소시지가

맛있더라구요. 헤헤

 

 

일행이 먹을려고시킨 주먹밥은

다들 한입먹고 손도 안댔어요.

매운맛 감소시킬려고 먹는 주먹밥인데

뭐 핫도그가 있으니 필요가 없었어요.

 

주먹밥에 소스조금 붓고,

엽떡속 소세지 얹어서 길다란 오뎅으로

싸서 먹으면 맛있던 주먹밥이 남다니...

 

 

요건 명랑 오리지널핫도그 소시지에요.

점보소시지랑 색이 다른줄

오늘와서 알았어요.

전 같은 소시지에 크기만 다를줄 알았어요:;

 

 

오늘의 대발견

 

엽떡 + 명랑핫도그

명랑핫도그에 설탕 꼭 묻혀오세요.

 

 

그냥은 절대 못먹는 저 매콤한국물을

치즈있는거랑 핫도그 쭈욱 묻혀서

핫도그 젤먼저 순삭되었어요.

 

 

맛있을까 약간 걱정되었는데

꿀조합 기분좋은 한끼였어요.

 

치즈 굳이 추가안해도 명량핫도그만으로도

충분히 맛있으니 괜히 추가금내고

치즈추가안하시길!

 

 

보이시죠?!

핫도그가 다 어디로 사라진건지 :::;

핫도그 많이 넣을수록 맛있을거같아요.

엽떡사장님,

이상한 그 눅눅한 튀김 없애시고,

명량핫도그 넣어서 판매하심 안될까요?!

 

여러분도 이 맛있는 조합,

꼭 맛보길 바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