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번 예약시도 끝에 맛볼 수 있었던 오므라이스 맛집후기


최근 장난감같은 비주얼

온갖 SNS며, 블로그며, 온라인 커뮤니티까지

화제가 된 핫하디 핫한 이 음식점.

 합정역 '문라이즈'! 


먹고 싶어도 먹을 수 없는

인기+인기+인기


저도 무려 4번의 '예약실패' 끝에

드디어 성공했는데요!



제가 너무너무 가고 싶었던 이유는 단 하나!

맛이고 뭐고 하... 진심 너무 예쁘잖아요!


여심 취향 저격 탕탕! 


인기가 많은 건 알지만 어떻게 4번이나

예약에 실패할 수 있을까 싶어

(사실, 나만 안받아 주나 싶어)


블로그를 폭풍 검색해 보니, 역시 나만

안되는건 아니었구나 싶어 괜히 안심 했다는..


문라이즈의 위치는: 서울 마포구 토정로 27-1

반계단 올라와서 좌측


가장 중요한 건, '월,화요일'은 휴무입니다.


두번째로 중요한 건, 전체 '예약제'로만 운영되요.

(예약 안하고 가면 못 먹어요ㅠㅠ)


세번째로 중요한 건 영업시간,

점심 영업 12시 - 4시

쉬는 시간 4시 - 5시

저녁 영업 5시 - 8시

(마지막 주문은 7시래요!)



그럼 도대체 무엇을 파는지 한 번 알아볼까용?


메인 메뉴는 단 2개!

오므라이스 12,000원

키아카레 12,000원

디저트는

타마고산도 7,000원


음료는

각 2,500~3,000원


(사장님 글씨체 너무 귀여움)


그럼 슬슬 매장으로 입장해보겠습니다.

매장은 생각보다 작았어요~



테이블도 딱 3개 있는데요.

창가에 2인 좌석 한 개,

양 옆으로 바 형식의 테이블 2개가 있었습니다.



공간이 좁아 웨이팅 시간을 줄이고자

예약제를 도입하셨대요.



여기서 꼭 알려드리고 싶은

인스타그램 예약 방법!


인스타그램 'moonrise405'로

들어가셔서 DM을 보내시면 됩니다.

(이름, 인원 수, 원하는시간 두가지, 연락처, 메뉴)

예약은 다음날 예약만 가능하고,

PM 9시 정각에 온 디엠순으로 예약됩니다.

말 그대로 하자면 '선착순'이에요.



예약하고 안오시는 분들이 있어서

선금(1만 원)이나 선결제를 입금해야 합니다.


꼭 예약 성공하시길....



가게 안의 느낌은 뭔가 일본스러운

엔틱+복고+아기자기 했어요.


특히 창가쪽의 꽃무늬 커튼이

오묘하게 조화를 이뤘다는...



인테리어 소품 하나하나가

주인님의 섬세함을 뿜뿜 느끼게 하는..


가게 안은 너무나 조용해서

말할 때도 자동 소근소근모드로ㅎㅎㅎ



저 손글씨는 카카오톡 글씨체로

매일 소장하고 싶은♡


모두들 사진찍기 바쁘셔서 저도 이리저리

돌아다니며 부담없이 사진찍고 그랬어요 ㅎㅎ


그러던 중 음식이 나왔다는!!

두둥..



저는 또 언제올까 싶어

모든 메뉴를 싹 주문했어요!!!!


와우.....비주얼에 연신 감탄이....


이건 찍어야돼 

찍고 또 찍고 찍고찍고

사진을 부른다는 말

이걸 두고 하는 말이겠죠???



너무 분위기 있지 않나요???ㅠㅠ


여기저기 카메라 들이대도

알아서 예쁘게 나와주는 신비의 가게...


(항공샷.jpg)


그럼, 음식 하나씩 살펴볼게요.


'오므라이스'


'타미고산도'


'오뎅크림카레'


저희는 둘이 갔는데요. 

둘이 먹기에 전혀 부족하거나, 남거나 하지 않았어요

양은 딱 적당했는데요


주인분이 음식 하나하나에 정성을 쏟아주셔서

(눈으로 보임)


하나도 남기지 않고 다 먹게 돼요.



아까워서 이걸 어떻게 먹지라는 생각에

손을 벌벌 떨며 슥삭슥삭 칼질에 들어갔습니다.


달걀에서부터 느껴지는

이 부드러움!!



일단 오므라이스는 입에 넣자마자 사라집니다.

(역시 마법의 가게?!)


비주얼만큼이나 맛도 굿굿.


촉촉하면서 부드러운 오므라이스.

딱 그 맛이에요~

특히 저 소스랑 비벼서 먹으면 정말 꿀맛!



가게의 두 번째 히든카드라는

타마고산도!


부드러운 도톰한 달걀이 들어간

일본식 샌드위치에요.



과연 가게에서 밀고 있는 주력 음식인만큼

맛도 어마어마했습니다.


단, 시간이 지나면 빵이 굳을 수도

있어서 밥 먹을 때 같이 먹으라고 하셨어요!


자극적이지도 않고 담백한 촉촉 샌드위치.


포장도 된다고 해서 사가려다가

칼로리 폭탄을 생각해....자제하기로....



또 하나의 별미인 

오뎅 크림 카레!!!!!!!!

오뎅과 크림이 만났다니요ㅜ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 표정 그대로 기쁨의 박수가 절로...


볶은 양파와 육수로 맛을 낸 카레에

구운 오뎅이 들어간 살짝 매콤한 맛이에요.


매운건 못 먹는 저이지만

충분히 맛있어서 다 먹게 되었다는...

(입맛도 고쳐주는 신비의 가게?!)



문라이즈를 통해서 저는 또 한번

깨닫게 됐습니다.


핫한데는 나름의 이유가 있다!


하지만, 이곳은 정말 특이했어요.

일단 3 테이블이 전부이고,

모두 예약제로 주문을 받다보니

시끌벅적하지 않고 조용했어요.



아기자기하게 꾸며진 인테리어도 너무 예쁘고,

음식 비주얼도 대박이구요ㅜㅜ

맛도 정말 대박이네요ㅜㅜ


친구가 가자고 하면 또 한 번 가고싶어요!

이상 하도 인기가 많아서 예약도 하기 힘든

합정동 '문라이즈' 후기였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4)

  • Favicon of http://mikamom.tistory.com BlogIcon 코부타
    2018.10.03 22:37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2018.10.04 01:00 신고

    오므라이스 정말 맛있게 보이네요 ~마치 칼로 살짝 잘라주면 안쪽에 있는 내용물들이 퐁~하고 튀어나올 것 같은 그런 폭신한 비주얼이네요

  • 2018.10.04 05:50 신고

    오므라이스가 참 맛있어보이네요. 먹으러 가야겟아요~

  • 2018.10.04 11:11 신고

    오늘도 좋은 글 감사합니다. 또 오겠습니다!

Designed by JB FACTORY